로그인 | 장바구니/Wish List 
회원가입 | 주문/배송조회 
나의쇼핑수첩 | 요청목록 
테크노 즐겨찾기 추가하기

   천원Shop    최신    예약    New Update    재입고    순위    출시일정    감상평    수상작    CD이벤트    아울렛    VIP    오늘만이가격    중고매입가  

상세검색 인기검색어:  원더우먼1984  1917  우리집  인랑  소리도없이  미드웨이  3D

 여인의향기 (1disc)

 9,900원

 공각기동대 TV판 SE Stand Alone Complex + S.A.C 2nd G I G 합본(14Disc)

 36,900원

 럭키 (2disc) [6월 SM LDG 국내영화 DVD 할인 행사]

 9,900원

 [블루레이] 정글북 2016 콤보팩 [2D + 3D] [스틸북한정판]

 39,800원

 미션 디지팩 무삭제판 UE (dts,2disc)

 23,500원

그르바비차 (1disc) [미디어타운18종할인행사]
GRBAVICA
장 르 드라마 
감 독 야스밀라 즈바니치
주 연 미르자나 카라노비크  루나 미조빅    
소비자가 2,500 원
판매가 2,300 원
적립금 30 원
출시사 대경DVD
출시일자 2020-01-13
주문수량   EA
   

등급 : 15세이상관람가


더빙 : 보스니아어
자막 : 한국어 영어(자체자막)
등급 : 15세관람가
화면비 : 16:9 (Anamorphic Widescreen)
오디오 : Dolby Digital 2.0
상영시간 : 94분
지역코드 : ALL

- 제56회 베를린 국제영화제(2006) 황금공상
- 제56회 베를린 국제영화제(2006) 평화영화상
- 제56회 베를린 국제영화제(2006) 에큐메니칼 심사위원상

* 세일즈포인트
- 숨겨진 진실을 말하는 가슴 아픈 거짓말!
- 2006년 베를린영화제가 손을 들어준 평화의 영화!
- 보스니아 사태 이후 감정들을 섬세하게 표현한 영화!
- 수면위로 떠오른 보스니아 내전의 실상! 유럽의 언론을 뒤흔들다!
- 세르비아군의 ‘인종청소 프로젝트’ 그 무자비했던 실상을 고발하는 ‘여성’ 영화!

‘그르바비차’란?
보스니아 내전의 중심지였던 사라예보의 한 마을이름으로 영화의 중요한 배경이 되는 곳이다.

:::줄거리
엄마’가 간직하고 있는 비밀, 그리고 그 비밀의 중심에 서있는‘딸’
이 곳은 ‘그르바비차’. 보스니아 수도인 사라예보의 한 마을이다. 보스니아 내전 당시 세르비아군의 포로수용소가 있었던 이 곳에, 독신모인 ‘에스마’는 12살 난 딸 사라’와 함께 살고 있다. 눈에 넣어도 아프지 않을 사랑스러운 딸 ‘사라’를 위해, 엄마 ‘에스마’는 항상 바쁘고 힘든 일상을 보낸다. 딸을 먹이려고 얼마 남지 않은 돈을 털어 생선을 사며, 수학여행 경비를 마련하기위해 시내의 한 클럽 웨이트리스로 일하며 온갖 굴욕과 압박을 견뎌낸다.
그러던 어느 날, 아버지가 전쟁에서 전사한 ‘전쟁영웅’인 것으로 믿고 있던 딸‘사라’는 “전사자 가족에게는 수학여행 경비가 면제 된다”는 말을 기쁘게 전하며, 아버지의 전사 증명서를 요구한다. 하지만, 왠지 엄마는 ‘아버지’에 관한 이야기를 쉽게 풀어놓지 않는데... 딸 ‘사라’의 출생과 관련된 비밀을 간직한 엄마. 그 괴로운 비밀의 진실은 과연 무엇일까?

12세 소녀가 견뎌내기엔 너무나 끔찍한 전쟁의 상처!
망설임 끝에 12년 만에 밝힌 엄마의 진실은 너무나도 충격적이다. ‘전쟁영웅’의 딸이라고 철석같이 믿고 있던‘사라’자신은, 사실 보스니아 내전 중에 수용소에서 비인간적으로 집단강간을 당해 태어난 것이다. 그 동안, 존경심과 함께 마음에 품어왔던 아버지에 대한 그리움은 한 순간에 무너져 버렸다. 파렴치했던 세르비아 병사들 중 누가 아버지인지도 알지 못한 채 방황하기 시작하는‘사라’ 끔찍한 진실을 절대로 알려주고 싶지 않았던 엄마 ‘에스마’는 고통스러웠던 과거와 다시 마주하게 되고, 사랑스런 딸 ‘사라’를 위해 진실을 쫓기 시작한다. 엄마와 딸이 서로를 이해하고 고통을 치유해 가는 긴 시간. 두 모녀는 끔찍했던 전쟁의 과거를 극복하고 앞으로 나아갈 수 있을지...


[About Movie]
세르비아군의 ‘인종 청소 프로젝트’
그 무자비했던 실상을 고발하는 ‘여성’영화!

과거가 현재에 미치는 영향은 생각보다 크다. 과거의 사건이 어떤 식으로 현재에 영향을 미치며 생활 곳곳에 그 흔적을 어떻게 남기고 있는지를 절묘하게 포착하면서, 전쟁 세대와 후세대의 아픔을 함께 얘기하고 있는 영화 <그르바비차>는 90년대 보스니아 내전 당시 세르비아군이 저질렀던 만행을 고발하고 있는 작품으로 보스니아 여성 2만 명이 조직적으로 강간당했으며, 10만 명이 목숨을 잃었던 과거를 현실과 접목시켜 그때의 고통을 두 배로 느끼게 해주는 영화다.

특히 세르비아군의 강간은 단순히 욕망을 채우기 위한 것이 아니라, 보스니아 여성에게 세르비아 혈육을 낳게 만들려는 치밀한 ‘인종 청소 프로젝트’였다는 점에서 더욱 큰 충격을 던져준다. ‘여성’이라는 이유로 가장 큰 상처와 아픔을 숨기면서 살아야만 했던 이들의 모습을‘여성’감독의 입장에서 솔직하게 그려내고 있는 영화가 바로 <그르바비차>이다.


2006 베를린 영화제가 손을 들어준 ‘평화의 영화’

2006년 2월19일 제56회 베를린 국제영화제의 선택은, 또 한번 뜨거운 논란거리가 되었다. 황금곰상을 놓고 경쟁한 <소립자>, <관타나모로 가는 길>, <오프사이드>등을 포함 19편의 쟁쟁한 작품들을 물리치고, 보스니아 출신 여성 감독이 데뷔작 <그르바비차>로 상을 받는 순간, 많은 영화인들은 ‘의외’라는 표정을 지으면서도 그 선택에 반대할 수는 없었다. 그것은 이 작은 영화가 가진 진정성 때문일 터.

베를린 국제영화제는 다른 영화제에 비해 특히 정치적, 사회적인 색이 짙은 영화제로 유명하다. 이번 역시<그르바비차>를 비롯하여 정치적 문제를 중요하게 다룬 작품들이 좋은 평가를 얻었는데, 베를린 영화제로 인해 세계의 크고 작은 문제들이 거론되어 평화롭게 해결될 수 있길 바라는 희망을 간접적으로 보여주려는 것이 아닐까?

이렇게, 제 56회 베를린 영화제는 <그르바비차>에게 황금곰상과 평화영화상, 에큐메니칼 심사위원상등 3개 부문을 동시에 수여하며, 발칸 전쟁의 어두운 그늘이 고스란히 남아
있는 사라예보를 세계적으로 고발 할 기회를 준 것이다.

<그르바비차> 이 한 편의 영화가 세상을 바꿀 수 있길...

제 56회 베를린 국제 영화제 시상식장에서 무대에 오른 ‘즈바니치’ 감독은 “13년 전 보스니아에서 2만 명의 여성을 강간하고 10만 명을 살해한 ‘라도반 카라지치’와 ‘라트코 믈라디치’가 아직도 유럽에서 자유롭게 살고 있다. 이것이 바로 유럽이고 아무도 그들을 잡는데 관심이 없다. 이 작은 영화가 보스니아에 대한 당신들의 생각을 바꿀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 직후 언론들은 보스니아 회교도 인종청소의 주범인 ‘라트코 믈라디치’가 체포되었다, 투항 협상이 진행 중이다,라며 보도기사를 내놓기에 바빴다. 이 영화 <그르바비차>가 베를린에서 수상하지 않았더라면, 유럽 언론들은 13년 전 사건을 다시는 꺼내지 않았을지도 모른다. 물론 이 영화 한편이 그 나라의 여성을 구제시키고, 전쟁의 흔적을 깔끔하게 지울 수는 없겠지만, 전쟁의 참혹한 실태를 전 세계인들에게 각인시키는 잠깐의 동기를 만들어 주었다는 것만으로도 <그르바비차>는 충분히 칭찬 받아 마땅한 영화다.

[Character]
아픔을 혼자 짊어지려 했던, 가여운 엄마 ‘에스마’ 역
미르자나 카라노비크 Mirjana Karanovic

“기억하기 싫은 과거 속에서, 보석처럼 내게 나타난 딸 ‘사라’는 현재의 행복인 동시에 과거의 고통이었다. 그런 과거를 가진 내가 부끄러웠다. 평생 혼자만 간직하려 했다. 딸에겐 기억 만으로나마 멋진 아빠를 선물해주고 싶었는데...
하지만, 이제 함께 헤쳐 나가려 한다. 나를 과거 속에서 해방시켜줄 사람은 오직 내 딸 ‘사라’뿐이다.”

엄청난 충격을 견디지 못해 방황하는, 아직은 어린 딸 ‘사라’ 역
루나 미조빅 Luna Mijovic

‘전쟁영웅’이었다는 아빠. 한번도 만나진 못했지만 항상 자랑스러웠다. 하지만, 엄마가 알려준 믿지 못할 비밀은 아직 어린 나에겐 너무나도 큰 충격이었다. 방황했다. 나만 바라 보는 엄마를 더욱 힘들게 했다. 하지만, 이제 깨달았다. 엄마에겐 나, 나에겐 엄마뿐 이라 것을…

Director
야스밀라 즈바니치 / Jasmila ŽBANIć

야스밀라 즈바니치(31) 감독은 극예술아카데미를 졸업한 뒤, 1997년 예술가 공동체‘데브로카다’를 설립하여 단편영화와 다큐멘터리, 비디오 작품들을 만들어왔다. 이전 작품으로는 동유럽 7개국의 옴니버스 영화 <로스트 &파운드>에 포함된 에피소드 “생일”, 다큐멘터리 <빨간 고무장화>와 <모퉁이의 이미지들>등이 있다.

<그르바비차>는 ‘야스밀라 즈바니치’ 감독의 첫 장편 데뷔작. 어쩌면, 보스니아 여성감독인 그녀 ‘야스밀라 즈바니치’만이 그 나라 여성들의 참혹한 심정을 리얼하게 그려낸 영화 <그르바비차>를 감독할 자격을 가지고 있었는지도 모른다.

그녀는 현재 <그르바비차>로 성폭력으로 고통 받는 수많은 여성들의 어려움을 영화로 생생하게 전달해 성폭력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웠다는 평가를 받으며, 세계 영화인들의 차후작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다.

STAFF
연출 부문(감독)
야스밀라 즈바니치 Jasmila Zbanic

CAST
미르자나 카라노비크 Mirjana Karanovic
루나 미조빅 Luna Mijovic
드잔 아시모빅 Dejan Acimovic
자스나 베리 Jasna Beri
보그던 디클릭 Bogdan Diklic



* 회원 3만원이상 구매시 배송료무료
* 3만원미만 구매시 배송료 2,000원
* 제주, 도서지역 항공료및 도선료 별도 청구


 렛 힘 고 (1disc)

 시동 [아웃케이스...

 기적을 넘어서 (...

 남자의 생애 (리...

 올 마이 라이프 ...


* 등록된 감상평이 없습니다.

 리벨리온 (1disc) [미디어타운 초특가 할인행사 18종]

 2,500원

 행복한 엠마 행복한 돼지 그리고 남자 (1disc) [미디어타운 DVD 11차 할인행사]

 2,500원

 비포 더 레인 (1disc)

 9,900원

 밴드 비지트 (1disc) [대경DVD6월유로피안무비할인]

 3,900원

 갇힌여인(1disc) [대경DVD6월유로피안무비할인]

 3,900원

[구매하기] 합계 : 원

 이용안내    |   회원가입   |  개인정보처리방침   |  고객센타

테크노DVD : 서울 광진구 구의동 547-8 리젠트B/D 617호 [서울특별시 광진구 강변역로4길 68, 617호(구의동리젠트빌딩)]
TEL : 02-6451-2277 / FAX : 0303-0799-1546 / e-mail : dvd@technodvd.co.kr -@technodvd 트위터
사업자 등록번호 123-16-86355 / 통신판매업 신고 광진 제750호
대표 : 권기영 / 분쟁조정기관 : 소비자보호원
Copyrightⓒ 2002 테크노DVD, All rights reserved.